HOME > 경제.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식품부, 2019년‘우수 직거래 사업장’7개소 선정!
 
정다운기자 기사입력  2020/02/27 [15:45]
[KPA뉴스=정다운기자]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로컬푸드직매장 7개소를 ‘19년「우수 농산물 직거래사업장」으로 선정하였다.
 
선정내용을 보면  강동구청 싱싱드림, 김포로컬푸드 엘리트농부 공동판매장 현대아울렛점, 세종싱싱장터 아름점, 순천로컬푸드직매장 조례호수공원점, 옥천농협로컬푸드직매장, 천북농협로컬푸드직매장, 청양로컬푸드직매장, 등이다.

농식품부는 농산물 직거래를 선도할 핵심주체를 육성하고, 이 주체들이 만들어낸 우수한 성과를 확산하기 위해 ’우수 농산물 직거래사업장 인증 제도‘를 도입하였다.
 
직거래농산물 비중, 지역농산물 비중, 안전성 관리, 여성·고령농 참여율, 소비자 교류 등의 지표를 기준으로 하고 있으며, ’17년 12개소의 인증을 시작으로 ‘18년 9개소, ’19년에는 7개소가 인증을 받아 전국에 총 28개의 인증 사업장이 운영 중이다.
        
농식품부는 인증 사업장을 대상으로 홍보, 참여 농업인 교육, 소비자와의 소통 활동 등에 필요한 예산을 지원할 계획이다.
 
인증사업장은 직거래 지원사업 참여 시 가점을 받게 되며,  우수사례집 제작 등 소비자의 관심을 높일 수 있는 지속적인 홍보 지원을 받게 된다.
 
또한, 희망하는 타(他) 직매장이 우수 인증직매장의 운영 방법 등을 배워 우수사례가 확산될 수 있도록 인증사업장 중 일부를 현장 교육기관으로 선정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로컬푸드직매장은 로컬푸드와 직거래의 대표모델로 자리매김한 것으로 평가 된다.

 ‘13년 32개소에 불과했던 로컬푸드직매장은 ’19년 469개소로 증가하였으며, 매출액은 317억원에서 5,206억원으로 지난 7년 동안 괄목할만한 성장세를 보여 왔다.

이는 로컬푸드가 가진 ‘얼굴 있는 먹거리’라는 특성과 함께, 합리적인 가격, 농산물의 신선도 등 장점들이 어우러져 소비자들에게 두터운 신뢰를 쌓아왔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19년 로컬푸드 인지도 조사(한국리서치) : 농산물이 신선해서 > 원산지가 확실해서 > 품질을 신뢰할 수 있어서 > 지역농업인에 도움이 되어서 농식품부 관계자는 “로컬푸드가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로컬푸드 직매장 설치 및 인증 강화, 농가조직화, 소비자 교류, 홍보 등의 다양한 지원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하며,  “특히, 로컬푸드직매장에 사회적농장, 협동조합, 사회적기업 등의 참여를 확대하여 로컬푸드를 통한 농업·농촌의 사회적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27 [15:45]  최종편집: ⓒ KPANEWS한국언론사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