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빠랑가자 손보경대표 놀이여행 성황리 마쳐
 
이현재 기자 기사입력  2018/09/20 [21:37]

아빠랑 떠나는 신나는 놀이여행 ‘아빠랑가자’에서 최근 용인 양지파인리조트에서 “아빠랑 놀이캠프 가자!”를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아빠랑 놀이캠프 가자’를 주최한 ‘아빠랑가자’는 아이의 성장발달에 큰 영향을 미치는 아빠와의 유대감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체험활동과 놀이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아빠랑가자’는 이를 통해 아이의 사회성과 아빠의 자존감을 향상시켜, 가족 전체의 육아밸런스와 행복지수를 높이고자 설립되었다.
 
4기를 맞은 ‘아빠랑가자’는 “신나는 놀이캠프”라는 주제아래, 8월 25일 오전부터 26일 오후까지 진행되었다.
 
4기 ‘아빠랑가자’는, 창의인재교구 아토큐브의 프로그램과 페이스페인팅, 아쿠아펀 물놀이, 연날리기, 알파인 슬라이더 타기 등 아빠와의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다.
 
또한, 일정 내에 아빠랑 나랑 서로 자랑하기, 엄마에게 영상편지 제작, 전송 미션 등의 간단한 미션을 통해 뱃지와 선물을 나눠주며 성취감을 높이고, 실시간으로 아빠와 아이들의 모습을 엄마들이 확인하고 소통 할 수 있어 엄마들도 안심하고 자유시간을 갖게 하였다.
 
아이들과 잘 놀아주고자 하는 아빠와 온전한 자유시간을 갖고자하는 엄마들이 신청자들의 대부분인데 특히, ‘아빠랑가자’ 일정을 마친 후, 만족도가 90%이상으로 나타났다.
 
일상에 쫓기던 중 아이와 행복하고 소중한 시간을 만들었다며 지속적인 참여의사를 밝힌 아빠, 아이와 아빠가 하룻밤 새 가까워지고 출산 후 처음으로 자유시간을 가졌다며 만족감을 나타낸 엄마 등 각자의 역할에서 해소되지 못했던 갈증을 ‘아빠랑가자’를 통해 해소하였다.
 
‘아빠랑가자’ 손보경 대표는 아빠와 가까운 아이는 사회성뿐만 아니라, 수리·논리 영역면에서 그렇지 않은 아이보다 뛰어나고 전세계 알파걸들 중 75%는 아빠와 유대감이 높다는 연구결과를 보여주며 무엇보다 이를 통해 아빠의 자존감과 가족모두의 행복지수가 높아질 수 있다며, 아빠의 육아참여에 좋은 기회를 제공하고 싶다고 밝혔다.
 
계절과 이슈에 따라 다양한 프로그램과 일정을 제공하는 ‘아빠랑가자’는 포털싸이트 검색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9/20 [21:37]  최종편집: ⓒ KPANEWS한국언론사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언론사협회 주관, 제5회 ‘2017 국제평
광고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