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찰청, 마스크 유통질서 확보를 위한 특별단속팀 운영
 
정재훈 기자 기사입력  2020/02/28 [11:00]
[KPA뉴스=정재훈 기자]경찰청은 코로나19’의 경계 상황이 심각’ 단계로 격상되고 마스크 수급 상황에 대한 국민의 불안감이 가중됨에 따라, 2월 28일부터 마스크 유통질서 교란 행위를 단속하는 특별단속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특별단속팀은 마스크 생산업체(공장) 152개소를 관할하는 경찰서를 비롯하여 전국 경찰관서(지방청18, 경찰서 255)에 편성·운영된다.

중점 단속 및 첩보수집 대상은,
① 마스크 유통질서 교란행위 (횡령·배임 등)
② 마스크 사재기’ 등 매점매석 및 긴급수급조정 조치 위반행위(물가안정법 위반)
③ 매크로 등을 이용한 마스크 매점매석 및 재판매 행위(업무방해 등)
④ 구매 가능한 수량 이상으로 마스크를 매집하여 재판매하는 행위 (부당이득 등등이다.

특별단속팀은 범정부 합동단속반(식약처·국세청·공정위 등)과 적극 공조하여 마스크 유통 관련 위반행위 등에 대한 첩보 수집 및 단속활동을 집중 전개하고단속 과정에서 확인되는 비정상 유통행위에 대해 과태료 등 행정처분도 병행될 수 있도록 통보할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28 [11:00]  최종편집: ⓒ KPANEWS한국언론사협회
 
 
최근 인기기사